Categories
Uncategorized

BAEK Z YOUNG No love, No Heartbreak Lyric

BAEK Z YOUNG(백지영) _ No love, No Heartbreak(다시는 사랑하지 않고, 이별에 아파하기 싫어) Lyrics Romanized. Lirik lagu

yunanhi chuun nal

ttaseuhan haetsal gatdeon nal

geudaereul cheoeum majuhaetdeon bam

useumi saeeo naogo

seolleneun mameul ganjikaesseotdeon geu narui uri

jeomjeom seoroga dangyeonhan deut iksukaejil ttae

geuttae arasseoya haesseo

jogeum seotbulleotdan geol

dasineun saranghaji anko

ibyeore apahagi sileo

naega sileo tteonagan geudaereul

gidarineun na

anin cheokaneun ge himdeureo

ajikdo nega mani bogo sipeo

ne saenggage apaoneun na

geudaereul tathamyeo honjaseo wonmanghaetdeon nal

sasil ibyeoreul injeonghagi sileosseo

chagawojin ne maltureul

geureol su itdamyeo

nan gwaenchantago amureochi antago

saranghae ajik itji mothae

ajikdo seulpeohaneun naya

dorikil su eopdan geol aljiman

saranghandago

anin cheokaneun ge himdeureo

ajikdo nega mani bogo sipeo

chueoge tto apaoneun na

tteonagadeon nal

butjabeul su eopseotdeon

nareul miwohamyeo bonaen jinannal

geudaega naege doraoneun nalman gidaryeo

jjijeojil deut apatdago

nal saranghaedallago

mianhae ajik itji mothae

ajikdo seulpeohaneun naya

dorikil su eopdan geol aljiman

saranghandago

anin cheokaneun ge himdeureo

ajikdo nega mani bogo sipeo

chueoge tto apaoneun na

ibyeore tto ulgo inneun na

Hangul

유난히 추운 날

따스한 햇살 같던 날

그대를 처음 마주했던 밤

웃음이 새어 나오고

설레는 맘을 간직했었던 그 날의 우리

점점 서로가 당연한 듯 익숙해질 때

그때 알았어야 했어

조금 섣불렀단 걸

다시는 사랑하지 않고

이별에 아파하기 싫어

내가 싫어 떠나간 그대를

기다리는 나

아닌 척하는 게 힘들어

아직도 네가 많이 보고 싶어

네 생각에 아파오는 나

그대를 탓하며 혼자서 원망했던 날

사실 이별을 인정하기 싫었어

차가워진 네 말투를

그럴 수 있다며

난 괜찮다고 아무렇지 않다고

사랑해 아직 잊지 못해

아직도 슬퍼하는 나야

돌이킬 수 없단 걸 알지만

사랑한다고

아닌 척하는 게 힘들어

아직도 네가 많이 보고 싶어

추억에 또 아파오는 나

떠나가던 날

붙잡을 수 없었던

나를 미워하며 보낸 지난날

그대가 내게 돌아오는 날만 기다려

찢어질 듯 아팠다고

날 사랑해달라고

미안해 아직 잊지 못해

아직도 슬퍼하는 나야

돌이킬 수 없단 걸 알지만

사랑한다고

아닌 척하는 게 힘들어

아직도 네가 많이 보고 싶어

추억에 또 아파오는 나

이별에 또 울고 있는 나